달력

9

« 2021/9 »
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1
  • 2
  • 3
  • 4
  • 5
  • 6
  • 7
  • 8
  • 9
  • 10
  • 11
  • 12
  • 13
  • 14
  • 15
  • 16
  • 17
  • 18
  • 19
  • 20
  • 21
  • 22
  • 23
  • 24
  • 25
  • 26
  • 27
  • 28
  • 29
  • 30
  •  
  •  




지금 이 순간, 지금 여기... 신이여 허락하소서









카톡을 통해 글과 영상 등을 아주 쉽게 친구들과 공유할 수 있다는 걸 알고나서


제가 처음 나눈 영상은 바로 노래 '지금 이 순간'입니다.  



이 노래가 너무 좋아 유투브에서 찾을 수 있는데로 모든 버전을 들어보았습니다. 


전 식당에 가면 메뉴도 빨리 못 고르고 남이 고르는게 편합니다.  또 그게 맛있습니다. 


쇼핑에 친구를 데리고 가면 참다 참다 친구가 마구 화냅니다.  그냥~ 좀 고르라고...  



그런 제가 '지금 이 순간'만큼은 홍광호버전을 가장 선호합니다.


얼굴 잘 생긴 현빈버전보다, 목소리 좋은  김연우버전보다, 


연기 잘 하는 조승우버전, 아니 뮤지컬계의 황태자 임태경버전보다... 


홍광호버전이 지금 이 순간 최고로 좋습니다.  



절실한 가사내용을 뛰어난 가창력을 바탕으로 담백하고도 진하게 잘 표현해내며


복잡한 멜로디를 숨 내뱉듯 쉽게 불러내어 듣는 내내 편안하면서도


'애타게 찾던 절실한 소원을 위해.. 지금 이 순간.. 모든 걸 던지리라 바치리라.'


그가 큰 소리로 목청껏 다짐할 땐


내 속에서 순간 희망의 꽃이라도 피어나는 듯 착각을 하며 환희의 미소를 짓게 됩니다.




여러분만의 꿈, 여러분만의 소원! 

이루어 나가시기 바라며

'지금 이 순간' 들려드립니다.  

Hope you enjoy~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'지금 이 순간'은 뮤지컬 <지킬 앤 하이드>의 삽입곡입니다 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그 스토리가 궁금하시면 위키피디아 설명을 클릭해 주세요     

 



  지금 이 순간  



지금 이순간, 지금 여기, 간절히 바라고 원했던 이 순간
나만의 꿈이 나만의 소원
이뤄질지몰라

여기 바로 오늘

 

지금 이 순간, 지금 여기 , 말로는 뭐라 할 수 없는 이 순간
참아온 나날,  힘겹던 날, 다 사라져간다
연기처럼 멀리

 

지금 이 순간, 마법처럼
날 묶어왔던 사슬을 벗어던진다


지금 내겐 확신만 있을뿐
남은 건 이제 승리뿐

그 많았던 비난과 고난을
떨치고 일어서 세상으로 부딪혀 맞설 뿐


지금 이 순간, 내 모든 걸
내 육신마저 내 영혼마저 다 걸고
던지리라. 바치리라
애타게 찾던 절실한 소원을 위해

 

지금 이 순간, 나만의 길
당신이 나를 버리고 저주하여도
내 마음 속 깊이 간직한 꿈
간절한 기도, 절실한 기도
신이여 허락하소서



Posted by Dream Planner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2013.06.18 00:00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비밀댓글입니다

    • Favicon of https://sped.tistory.com BlogIcon Dream Planner 2013.06.19 10:13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아 그러시군요. 주전공은 뭔지 궁금해요. 탈렌트가 많아 보여요. 암쪼록 좋아하는거 잘 하는거 찾아서 진로를 잘 선택하는 기쁜 청춘을 사는 대학생활하길 바래요. 전 처음엔 음악이론, 대학원은 음악교육 그리고 휴학, 한참을 방황하다가 특수교육을 알게된 후 '아 이거구나'하는 확신이 왔어요. 삶에 이런 순간이 몇 번 있는것 같아요, '아 이거구나'하는. 님의 푸른 청춘을 응원합니다!^^

    • 2013.06.30 01:48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비밀댓글입니다

  2. Favicon of https://ppippi51.tistory.com BlogIcon 장화신은 삐삐 2013.06.30 06:41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저렇게 노래를 부를수 있다면 얼마나 기분이 좋을까..하는 망상을 좀 해 봤습니다..ㅎㅎ
    덕분에 좋은 노래 즐감했습니다..